관심이 해답이다

조회 수 5434 추천 수 0 2012.07.04 07:45:50

관심이 해답이다

 

아들 둘을 둔 어머니가 있었습니다.

큰 아들은 그 마을에서 가장 큰 부자인 반면에 작은 아들은 끼니만 겨우 연명할 정도로 가난했습니다.

큰 아들은 잘 살았기에 어머니에게 좋은 음식과 좋은 옷에 관광까지 시켜 드리며 편하게 모셨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도 어머니는 가난한 작은 아들의 집에 더 자주 머물렀습니다.

 

큰 아들이 이유를 알 수 없어 물었습니다.

"어머니, 우리 집은 음식이나 경제적으로나 모든 면에서 편하데 왜 자꾸 불편하고 형편도 좋지 않은 동생집에 머물려고 하시는 거에요?"

어머니는 얼굴에 미소를 지으며 말했습니다.

"물론 좋은 음식을 먹고 좋은 옷을 입는 것은 너희 집이 낫지.

하지만 네 동생 집에는 그것보다 더 좋은 것이 하나 있거든.

네 동생은 밤이 되면 꼭 내가 자는 방에 들러 이 늙은 에미의 등을 긁어 주며 말동무를 해주거든."

 

- 박성철 (새벽편지 가족) -

 

사랑은 조그만 관심입니다.

아무리 무관심으로 무장한 가슴이라 해도 작은 관심과 정성에 무장 해제되지 않는 가슴은 없습니다.

- 관심 있는 곳에 따뜻함이 스며듭니다. -

 


짜~ㅇ

2012.07.04 18:40:08

윗분들~ 아랫것들 눈길 한번 주시지요..

그렇다면 행복해질수있다네요.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6 Fitness Center 답변이랍니다. [4] 2012-08-20 9100
55 2012년 세법개정안 총정리 [1] 2012-08-17 5665
54 정년 [2] 2012-08-16 5347
53 대중과 진리 2012-08-13 5383
52 여자와 노트북의 공통점 2012-08-13 6473
51 신체 중 6배로 커지는 부분은..?? [1] 2012-08-08 5502
50 [제7회 경기통일마라톤] 많은 홍보와 접수 부탁드립니다~~ 2012-08-02 6322
49 제니퍼소프트의 ‘꿈같은 복지’ 2012-07-26 5459
48 엄마 모집 광고 [1] 2012-07-25 6280
47 웰빙센터로 피티니스센터 이전에 따른 운용 시간 제한에 따른 노조 입장을 알고 싶습니다 [5] 2012-07-24 8136
46 대법원장의 말 [1] 2012-07-24 5290
45 제7회 경기통일마라톤대회에 여러분을 모십니다!!! 2012-07-19 4894
44 탐욕스런 금융자본... [1] 2012-07-18 5103
43 여자의 가슴을 녹이는 멘트 [1] 2012-07-18 5572
42 가난도, 장애도, 실패도 당신을 막을 수는 없다 [1] 2012-07-12 5061
41 조출선전전...투쟁~ [1] 2012-07-11 5321
40 한국 남자 찌질하다고? 여성 차별만 있다고? [1] 2012-07-10 5323
39 "유로존 위기, 20년 걸려도 못 푼다" 2012-07-10 4888
38 중식선전전 2012-07-09 5102
37 다 잃어도... 2012-07-05 5269
 

아주대의료원지부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