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에 가격을 올리기전과 현재 지금과 차이가 없는것만 같습니다.

 

가격을 올리는 대신 퀄리티를 올리겠다라는 전제하에 직원내 식당 가격을 올린것으로 알고 있습니다만. (올린지는 꽤 되었죠?)

 

석식에 경우 배가 고파서 내려갔다가 겹치는 반찬과 부실한 반찬에 발걸음을 돌린게 한두번이 아니라 뭍고 싶습니다.

 

가격 대비 다른 선생님들은 만족 하시나요? 저희 병원이 밥 가격이 절대 저렴한 편은 아닌걸로 알고 있습니다만.

 

더불어 식당 테이블도 순환이 많은 시간엔 더욱 더 심하고 그렇지 않은 시간에도 지저분한 공간이 너무 많습니다.

 

식탕 테이블에 물티슈를 비치해 놓는다던지 하면 좋을것 같아 건의하고 싶네요.

 

본인 식탁위는 본인이 직접 닦고 먹을 수 있도록 환경 개선이 되었으면 합니다.

 

 


anonymous

2021.02.16 01:10:50

맞아여.. 식당개선 좀 해주었으면..

anonymous

2021.02.21 03:48:43

"비밀글입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021 산별현장교섭 함께하는 랜선투쟁 [165]

  • 2021-07-26
  • 조회 수 3487

중간년차는 간호사 아닙니까? 햄버거 패티에요? [4]

  • 2021-07-06
  • 조회 수 2293

헬퍼 나와서 타부서 태우는 간호사 [1]

  • 2021-06-03
  • 조회 수 2107

명예훼손 vs 협박죄 [11]

  • 2021-05-22
  • 조회 수 3212

너무 힘들어요 [34]

  • 2021-05-19
  • 조회 수 4697

간호부의 문화 개선으로 인한 결과, 만족하십니까? [6]

  • 2021-03-11
  • 조회 수 3235

너무 바빠서 일을 할수가 없다. 이거 근무태만 일까? [3]

  • 2021-03-06
  • 조회 수 2235

낙상 업무에 관한 글

  • 2021-02-22
  • 조회 수 23135

나비

  • 2021-02-20
  • 조회 수 1206

교직원 식당에 대해.. [2]

  • 2021-02-15
  • 조회 수 1409

후퇴하고 있는 조직의 실체 [31]

  • 2021-02-04
  • 조회 수 2891

방문객 관리 [1]

  • 2020-12-22
  • 조회 수 3996

언어폭력 성희롱 사건을 덮은 의료원 [100]

  • 2020-12-21
  • 조회 수 10580

부서장이 마스크벗고 기침 [1]

  • 2020-11-17
  • 조회 수 5876

저는 병동1팀 간호사 입니다. [2]

  • 2020-11-03
  • 조회 수 6162

조직문화 개선 활동 [9]

  • 2020-10-25
  • 조회 수 6218

안녕하세요 저는 아주대학교병원 일용직노동자입니다. [4]

  • 2020-10-05
  • 조회 수 6845

환자 수 감소가 정녕 간호사 잘못인가요? [8]

  • 2020-10-03
  • 조회 수 6724

교수가 직원을 때렸다고 하던데.... [8]

  • 2020-09-24
  • 조회 수 22976

긴팔 가운은.. [6]

  • 2020-09-11
  • 조회 수 7253
 

아주대의료원지부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