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과 같습니다

저희도 신규딱지 뗐어요


커피 사오는 이유가 저희에게 먹는것 보여주기 위함입니까?

우리도 입 있습니다


이게 여기 문화라면 저희는 병원을 관두고 싶네요

별것 아닌것 같죠?당해보시면 압니다


우리가 사가는 간식은 그렇게 잘먹더니

왜 우리 커피는 안사주시나요?

저희도 돈 많이 씁니다

샘들보다 최소 두배는 더 씁니다

아시잖아요


평등하게 모두 사오던지 아님 사오지 마세요

제발요~~~


PS 이브닝때 커피 사오시려면 수선생님것도 제발 챙기세요

보기 민망하고 저희가 죄송스럽습니다.


나는 난 독증인가?

2019.05.26 16:38:17

아무리 익명으로 글을 올리는 자유 참여 광장이라고는 하나 너무 정말 창피합니다.....

이 게시판은 병원의 모든 직원이 공유하는 게시판인데 간호사 전체를 부끄럽게 하는 글이네요....

전달하고자 하는 메세지가 도대체 무엇인지?????

그래도 뭔가 비빌 구석이 필요해서  PS에 수선생님 커피도 챙기라는 글을 올린건지????


어떤 의도로 이 글을 올린건지......신규딱지를 뗐다고 하시는데...... 정말 부끄럽습니다........정말 생각을 좀 하고 살자구요


궁금이

2019.05.27 09:18:20

글이 이해가 안되서 몇번 읽고.. 댓글읽고하다 어느정도 이해는 되는데

그래도 궁금해서 상상해봤어요. 글쓰신분 이거 보면 답좀 달아주세요


(상황)

내가 막 신규딱지를 땐 이브닝인데 먼저 나와서 열심히 카덱스를 보고 있었는데


1. 늦게 출근하는 고년차가 손에 커피를 들고 마시며 온다.

- 설마 혼자 본인거 먹고 들어오는걸 욕한건 아니겠죠? 설마..


그렇다면

2. 고년차 둘이 본인 것을 마시며 들어온다.

- 이것도 설마.. 아니겠죠?


아니면

3. 본인 것을 마시며 한개 더 사와서 다른사람 한명을 줬다..

- 음... 이건 부탁받은 걸수도 있고 유난히 좋아하는 친한사람이 있어서 그사람만 사줬을 수도 있으니

욕하기엔 좀 약한것 같고. 설마 이걸 욕하겠어 설마?


그렇다면 마지막으로

4. 고년차가 본인것을 마시며

- 한 4명쯤 일하는데 본인을 빼고 2개를 더 들어와서 본인만 안줬다.

이건 좀 기분이 상할 수도 있겠어요..그럼 우선은 답을 모르니 이걸로 이해하겠어요.

그 고년차가 미친거죠. 나쁜거 맞아요.

근데 그럴땐 동기들이랑 톡하며 열라 씹어주면 되는 거예요.

그런사람 잘되겠어요? 지도 똑같이당하지..

그리고 아무리 받아먹었다 치더라도 샘을 안타까워하는 사람도 있을거거든요.


관심종잔건지, 나약한건진 몰라도

이런 대학생도 안할것같은 짓을.. 아직 고딩인건지 원...


진짜 좀. 이러지 맙시다.


PS. 억울하면 선배들이 밥 먹자할때 좀 같이 먹던가. 먼저 좀 사달라고 해보세요. 난 10년차 가까운 후배라도 후배랑 먹음 거의 매번 내가 내게 되던데. 나이트때 과자 음료 좀 얻어 먹어도 안찔린건 그동한 뿌린 돈들이 워낙 많고 앞으로도 뿌려줄 의지가 너무 많아서 였던거지.. 밥사줄래도 지길 가기 바쁘던. 그 후배 아닌가 몰라

니가사라 커피

2019.05.27 21:21:34

신규딱지도 뗏으면서 아시는 분이 이런글을 노조게시판에 올리다니 부끄럽네요... 드시고 싶으면 본인이 직접 사 드시고 매 근무때마다 본인이 사서 돌리세요

수선생님 커피 사드리고 싶음 본인이 사세요

부끄럽네요 진짜...이런글 정말 너무너무 같은 간호사로서 창피하네요

창피하다

2019.05.28 23:09:01

마시고 싶은 니가 사 먹어라 진짜 커피사달라고 노조게시판에 글쓰냐

창피하다 진짜

공유

2019.09.18 10:51:19

7층오세요 제가 사드릴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277 환자들한테 욕 먹어도 무조건 저희탓하시는 수선생님 ㅜㅜ [3] 2019-08-18 4627
276 왜 간호사만 해야되나요????? [6] 2019-08-13 5014
275 휴가가는날 보고서 쓰느라...(1탄) 2019-08-02 4293
274 요즘 애들 [6] 2019-07-17 4986
273 노조가입탈퇴 [1] 2019-07-02 4478
272 이럴거면 번표신청 받지마세요 [14] 2019-05-28 8411
271 그만두는 신규간호사의 말 한마디로 파트장님까지 경위서를 쓴게 말이 되나요? [10] 2019-05-27 7123
270 여러분들도 그러신가요 [24] 2019-05-25 6229
» 커피 사오시려면 근무자 모두꺼 사오셨으면...합니다 [55] 2019-05-22 9664
268 보직이 그렇게 중요한가요? [5] 2019-05-01 6201
267 외상센터의 호소를 들어 주십시오. [19] 2019-04-30 7456
266 안타까운 사람이 있습니다. [4] 2019-04-27 4836
265 항혈전 스타킹 관련해서 글올립니다.. [7] 2019-04-26 4927
264 외상? [20] 2019-04-24 7024
263 교수식당은 맛이 어던가요? 교수전용 주차구역은 차별 아닌가요? [냉무] [10] 2019-04-06 5061
262 흐려진 쟁점을 다시 모아봅시다. [8] 2019-04-05 4789
261 나갈사람 빨리좀 나갔으면~ [2] 2019-04-03 4660
260 아주대의료원의 보직자임명의 기준이 무엇인지 답답합니다. [41] 2019-04-03 7042
259 연차를 사용한 병원행사 참여 [22] 2019-04-03 7101
258 근무표좀 빨리나왔으면 [2] 2019-03-26 4109
 

아주대의료원지부 로그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