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문제를 보여온 집행부가 물러나고 새로운 희망을 전파하며 앞으로 잘해보겠다며 상투적인 투쟁 구호를 외치던 새로운 집행부가 이년여의 시간이 흘렀다.

그때 그 의욕과 열기는 어디로 간 것인지 아쉽다.

 

활성화 시켜보겠다며 홈페이지를 단장하며 의욕을 보이던 그 홈페이지는 보는 이도 없는 죽어버린 사이트가 되어버렸다.

 

노동조합은 다시 살아날 수 있을까????

 


어이0

2013.05.27 14:45:03

새로운 집행부가 들어서고

얼마나 잘하는지 그동안 지켜본건가?

늘 이런식으로 관심없이 바라보다가 한번씩 툭툭 던지는 말보다는

진심어린 관심과 참여가 노동조합을 다시 살릴수 있지 않을까???

 

왜??

2013.06.08 02:15:23

관심이 있으니까 게시판에 글들 쓰는게 아니겠소.

한 번씩 툭툭 던진다... 어이상실...

참나.. .그럼 이런 불평을 조합 사무실에 따지란 말이오?? 개개인이?? 생각좀 하고 글 툭툭 던지쇼.

ㅈㅈ

2013.06.13 07:44:41

한반씩 툭툭 던지는 말 잘새겨 들어주어야 함. 안그러면 어용됩니다.

노조가 잘하지도 안는데 아무도 이야기를 안하는 것은 이젠 작은 애정도 없다는 이야기 아니겠슴....

그저 노동조합 같은 노동조합의 모습니 보고 싶은 조합원이 한마디 한걸로 칩시다.

비임

2013.05.28 07:45:42

그러게...
병원 수익이 기우니 조합에 대한 기대는 더 커지지 않을까?

근데 조합이 영~~~

열짱나

2013.05.30 07:10:52

훗~

열짱나

2013.05.30 07:22:50

조합에 대한  기대? 

상투적인 투쟁구호? 

죽어가는 사이트?  훗~흣~   

글쓴이 조합원님...!

평소 조합행사에 적극참여하십니까? 홈페이지 이용에 동료들의 동참을 독려해주십니까?

하루한번 일주에 한번 조합사무실에 들러 파이팅해주십니까?

노조 사무실은 전리품이 아닙니다..

조합원들의 움직임으로  조합은 파이팅하는것입니다.

조합에 무슨 기대를 하십니까? 궁금합니다.

내손에 쥐어지는게 적으면 죽은 조합입니까?

신사적으로 타협하려는 노조의 노력은 보이지않습니까?

조합원의 한명으로서 무척 화가납니다.

 

열불나

2013.06.08 02:13:06

신사적으로 타협이라... 바보이니고서야....

에라이~ 전리품으로 가고 있으니께 하시는 말들 아니것소.

조합에 뭘 기대하냐고요? 당신은 조합이 뭘 해줄 수 있다고 생각하오? 너희가 안하니까 기대도 하지 마라?

확! 그냥~ 그럼 노조가 뭐가 필요해... ㅉㅉㅉ

평소 조합행사에 적극 참여?? 그게 뭐 개소리입니까? 그 딴거 안해도 됩니다.  10년동안 물가가 얼매나 올랐는 줄 아소?

임금은 10넌동안 얼마나 올랐는지 아소? 본교와 임금차이가 얼매나 나는 줄 아소?

5급 꿈도 못 꾸고~ 6급 포화상태고~ 참 잘 돌아갑니다.

주차비로 임금 날라가고~ 그나마 주차 못하는 분들 억장 무너지고~  

조합원들의 움직이라고 하셨소? 게시판 글이 움직임으로 안보이오???

쪽팔린 줄 아쇼. 당신은 조합원의 한 명이 아니라 노동조합을 사칭한 사측으로 보이오.

 

열불나2

2013.06.14 19:40:28

그것이 다 누구때문이것소.

딱 한사람 아니것소.

학교에서 온사람.

그사람으로 보이오.

**

2013.05.30 07:51:04

조합사무실에 하루 한번또는 일주일에 한번  방문에 파이팅이요?

홈페이지 이용에 동료들 동참이요?

 

조합에 무슨 기대를 하다니요?

조합은 말 그대로 우리들의 조합입니다.. 당연히 기대하고 바라는게 있어야 하는거 아닌가요?

 

조합원들 하나하나 목소리에 귀 기울려야하는게 조합입니다.

 

각 부서 라운딩 한다던 공략, 조합원 각 각에 소리를 듣겠다는 공약은 어찌됐는지?

 

공약한 건 제대로 지키고 있는지를 돌아봐야할때가 아닐까요?

김치

2013.05.31 10:06:31

조합이 조합다워야 조합이지 집행부가 신용협동조합인지  착각하는건 아닌지,,,

신협이 가까이 있어 같이 물들어 가는건 아닌지 집향부 반성...

지켜봐 달라 열심히 하겠다.

비판하지 말라...

임기가 거이 끝나가는데 지금의 성적표는 뭐요?

열짱나

2013.05.31 16:51:27

훕~

 

하실말씀들이 많으셨나봅니다.. 봇물터집니다..

씨퍽

2013.06.08 02:17:44

조합 탈퇴 자유롭게 할 수 있도록 비밀게시판 하나 만들어 주세요.

조용히 탈퇴하게요. 걍 개로 사는게 편하겠습니다. 조합비 모아서 아이들 까까나 사줄래요.

어짜피 미래도 없는 직장인데 뭐~

지나가다

2013.06.09 14:54:32

 자신의 안위밖에 모르는  사람들.. 쯧쯧

노조원

2013.06.12 03:45:08

내년엔 6급 승진률좀 올립시다

노조원2

2013.06.19 16:53:59

내년에는 승진율이 아니라.

노조원님 명퇴 아니면 강퇴 당할지도 몰라요.

아마.

강퇴가 유력할지도 몰라요.

정말입니다. 명심하세요.

노조는 분명 명심하세요.

 

11

2013.06.20 13:20:55

 

 

술에 술탕듯 물에 물탄듯한 물노조가 뭐 할수 있을까??  걱정되네,,,,

한번더

2013.06.25 15:53:13

댓글에 댓글..꼬리에꼬리를....

 게시판 불난줄 알았습니다..

 

글쓴이 열불나님!  기가막히오.

노동조합을 사칭한 사측이라하셨쏘?  19년 10개월차 일반 열혈조합원이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4 비리를 저질러도 용서되는 직장 멋지다. [1] 2014-10-02 3955
103 [우리은행] 아주대 의료원 임직원을 위한 아주 특별한 신용대출 file 2014-09-23 3905
102 협상안에 임금협상은 없는 건가요? [5] 2014-09-04 4136
101 자유게시판이.... [1] 2014-08-29 3764
100 얼굴 표정이 주는 메시지 2013-08-01 6106
99 2차 우리동네희망호프(포레시아, 삼성노동자 후원주점)에 초대합니다 file 2013-07-19 6162
98 올 여름 피서는 완도 신지명사십리로 오세요~~ 2013-07-17 5735
97 마음이 따뜻해 진다. 2013-07-12 5433
96 세종시대 자녀 교육법 [1] 2013-07-10 5816
95 바보라 불리운 남자(장기려 박사) 2013-07-01 5710
94 낙하산 [8] 2013-06-27 6344
93 임금협상시작했나요? [19] 2013-06-24 8436
92 ‘우리동네 희망호프’에 초대합니다 _ 쌍용자동차.포레시아.삼성 노동조합과 제주강정 후원주점 file 2013-06-19 9854
91 중산층의 기준 2013-06-13 5038
90 세상에 이런의사도 있습니다. 2013-06-04 5402
» 노동조합은 다시 살아날 수 있을까???? [17] 2013-05-27 8980
88 작금의 동아리 활동을 한탄하며... [4] 2013-05-24 5529
87 7가지 2013-05-03 5142
86 할아버지의 소원 2013-04-29 4836
85 시대 사색 2013-04-19 4943
 
 
  • 보건의료노조 아주대의료원지부  |  
  • 주소: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산5번지 아주대학교의료원  |  
  • 전화: 031-219-4630~2  |  
  • 팩스: 031-219-4633  |  

아주대의료원지부 로그인 :)